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천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경기 성황리 마무리

기사승인 2021.10.12  09:36:13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제덕 선수 대회 4관왕!! 전 종목 메달 석권!

 예천군(군수 김학동)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경기’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대회에는 도내 16개 시·군에서 지역을 대표하는 고교궁사들이 참가해 지역 명예를 걸고 열띤 경쟁을 펼쳤다.

 그 결과 남자부 ▲90m 강민재(광주체고) ▲70m 김제덕(경북일고) ▲50m 김제덕(경북일고) ▲30m 김제덕(경북일고) ▲개인전 김제덕(경북일고) ▲단체전에서는 경기도가 우승을 차지했다.

 또한 여자부 ▲70m 김나리(여강고) ▲60m 오예진(울산스포츠과학고) ▲50m 염혜정(부개고) ▲30m 안서윤(성문고) ▲개인전 한솔(홍성여고) ▲단체전 서울특별시가 우승, 혼성부는 울산광역시가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도쿄올림픽 양궁 금메달 2관왕 고교신궁 김제덕 선수가 30m·50m·70m·개인전 4관왕에 올랐으며, 90m 은메달, 남자 단체전·혼성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해 전국체육대회 최초로 7개 부문 전 종목 메달을 싹쓸이 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대회 기간 중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을 비롯한 김하영 경북체육회장 등 체육회 고위관계자들이 현장을 방문해 선수와 임원진, 대회 관계자를 격려하고 우승자들을 시상했다.

 이 자리에서 김학동 군수는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양궁대회가 철저한 방역체계 속에서 잘 마무리 됐다.”며 “이번 대회 기간 동안 300여명의 선수와 임원진들이 관내 숙박시설과 식당을 이용해 지역 경기 활성화에 큰 도움을 주었다”고 밝혔다.

 더불어 “김제덕 선수의 대활약 덕분에 전국에 양궁의 고장 예천을 또 한번 각인시키는 계기가 됐다.”고 강조했다.

예천e희망뉴스 webmaster@ycehn.net

<저작권자 © 예천e희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