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천군, 수확기 대비 하반기 계절근로자 환영식 열려

기사승인 2024.07.08  14:12:21

공유
default_news_ad1

- 라오스 계절근로자 23명 예천군 첫 배치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8일 오후 1시 30분 군청 5층 대강당에서 수확기 농촌인력 지원을 위해 입국한 계절근로자 환영식을 개최했다.

 이번 환영식은 지난 4월 김학동 군수가 라오스를 방문해 체결한 MOU를 기반으로 입국한 라오스 계절근로자를 위한 환영 행사로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예천군 소개와 함께 계절근로자 프로그램 설명, 근로자 준수사항, 인권 보호, 농작업 안전 요령 등 법적 사항 등 계절근로자 의무교육을 실시했다.

 군은 환영식에 앞서 농번기로 바쁜 고용주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부담을 경감시키기 위해 입국 당일 근로자 인솔과 마약검사, 외국인등록을 위한 관련 서류 일체를 제공했으며, 외국인등록비, 마약검사비, 산재보험료 50%도 지원했다.

 전재익 경제농림국장은 “고용주와 근로자가 모두 만족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근로가 유지되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지원에 최선을 다해 농촌 인력난을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예천군은 상반기에 결혼이민자 친척 초청으로 근로자 200여 명을 입국시켜 농촌인력을 지원했으며, 계절근로자 및 고용주 희망 시 총 8개월간 근무 연장과 하반기 100여 명의 추가 입국을 통해 수확기 농가 일손을 확보할 계획이다.

 아울러, MOU를 통한 라오스 근로자가 처음 도입된 만큼 초기 고용 농가와 계절근로자 간 마찰 및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모니터링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예천e희망뉴스 webmaster@ycehn.net

<저작권자 © 예천e희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