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청 신도시 불법 주·정차 무인단속카메라 추가 운영

기사승인 2019.11.18  16:17:18

공유
default_news_ad1

- 20일부터 호명초등 앞, 골드온천타워 앞

 예천군이 상습 불법 주·정차 지역인 경북도청 신도시 골드온천타워 앞과 호명초등 앞에 무인단속카메라(CCTV)를 설치하고 20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골드온천타워 상가 주변은 상습 불법 주·정차로 인해 차량 통행 차질은 물론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곳이다.

 또한 호명초등학교 앞은 교통약자인 어린이들의 안전한 보행권 확보가 필요한 지역이다.

 군은 이 지역 무인단속카메라 운영을 위해 단속카메라를 설치하고 10월부터 시험운행을 실시하였으며, 예천소식지, SNS 등을 통해 주민홍보를 강화하는 등 운영을 위한 철저한 준비를 하였다.

 단속시간은 평일 오전 8시부터 저녁 8시까지이며, 위반 차량에 대해서는 4만원(승합차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특히,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구역에서 단속된 차량은 과태료가 중과(승용차 8만원, 승합차 9만원)되니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장사휘 건설교통과장은 “이번 불법 주·정차 무인단속 카메라 운영으로 신도시 지역 교통 방해 요인인 불법 주·정차가 상당부분 해소되고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효과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예천e희망뉴스 webmaster@ycehn.net

<저작권자 © 예천e희망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